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 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챌린지 컬처


챌린지 컬처

<나이젤 트래비스> 저/<홍유숙> 역 | 처음북스(CheomBooks)

출간일
2018-12-11
파일형태
ePub
용량
24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도전 문화에 대한 강력한 통찰력 - 샘 케네디 보스턴 레드 삭스 사장 겸 CEO
트래비스의 리더십 강의! - 제프리 소넨필드 예일대학교 경영대학원 교수
올가을 10대 비즈니스 도서 - 퍼블리셔스 위클리

『챌린지컬처』를 읽기 전에는 조직의 미래를 말하지 마라!
누구나 알고 있는 글로벌 대기업 던킨도너츠 현직 회장의 70년 위기 극복 경영 노하우와 전략이 이 책 한 권에 모두 담겨 있다.


추천사
“비즈니스와 정치는 점점 더 경쟁적이고 예측 불가능하게 변하고 있다. 트래비스는 이런 환경에서 성공하기 위해 도전 문화를 선보인다. 도전 문화가 형성된 조직에서는 직원들이 이의를 제기하고 토론에 참여하며 리더와 함께 중대한 문제의 최선의 대답을 치열하게 찾아낸다. 격변의 시대에 조직을 이끄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읽어야 할 책이다!”―래리 보시디(Larry Bossidy), 허니웰인터내셔널의 전 회장이자 CEO, 『과업을 실천해내는 규율의 원리』 의 공동 저자

“고객은 물론 조직 구성원에게도 긍정적인 성과를 얻어내려면 조직의 문화가 상호 대화에 열려 있고 솔직해야 한다.” ― 캐서린 다마토(Catherine D’Amato), 그레이터 보스턴 푸드뱅크 회장 겸 CEO

"흥미롭고 기억해둘 만한 생각으로 가득 찬 책. 그리고 더할 나위 없이 흥미로운 주제를 다루고 있는 책. 비즈니스를 성공으로 이끌려면 반드시 리더십에 대해 질문을 던질 수 있어야 하고 “왜?”라는 질문을 할 수 있어야 한다. 하버드 MBA보다 더 많은 교훈을 얻을 수 있는 책이다. ― 잭 코윈(Jack Cowin), 컴피터티브 푸드 오스트레일리아 회장 겸 상무이사

"나이젤은 매일매일의 복잡성을 이해하는 사람이다. 그뿐 아니라 이 모든 것을 적절하게 배합해 일을 제대로 성사되도록 만들 줄 안다. 우리는 이 책을 통해 나이젤의 비즈니스를 속속들이 들여다 볼 수 있을 뿐 아니라 살아남으려고 도전하는 마음 역시 엿볼 수 있다. 나이젤이 제안하는 것의 20 퍼센트만 해내도 남들보다 앞설 수 있다. 40퍼센트를 해낸다면 당신은 경쟁자를 무릎 꿇게 만들 수 있다.”― 마크 골드스타인(Mark Goldstein), BBDO 월드와이드 전 마케팅 최고 담당자

"급변하는 사회적 정치적 환경에서 리더십 스킬을 키우고 싶은 사람이라면 『챌린지컬처』를 반드시 읽어야 한다. 우리는 이 책에서 나이젤을 통해 개방적이고 참여를 유도하는 도전 문화를 엿볼 수 있다. 그는 30여 년이라는 오랜 시간에 걸쳐 글로벌한 대형 조직에서 일해 왔고 『챌린지컬처』를 통해 우리에게 다양한 비즈니스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각본을 보여 준다."―샘 케네디(Sam Kennedy) 보스턴 레드 삭스 회장 겸 CEO

“던킨이 미국을 돌아가게 한다는 것은 우리 모두가 아는 명백한 사실이다. 하지만 던킨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궁금하지 않은가? 던킨 브랜드의 회장이자 전 CEO 나이젤 트래비스는 미국에서 손에 꼽을 만큼 큰 대형 프랜차이즈 회사들을 운영해왔고 그 경험을 바탕으로 조직에 도전 문화를 형성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우리에게 알려준다. 현재 상황이 어떤지 질문을 던지고 내부에서의 이의 제기를 권장하며, 날렵하게 변화를 받아들일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바로 이 도전 문화이다. 『챌린지컬처』는 고용주는 물론 직원들도 반드시 읽어야 하는 책이며, 장기간에 걸쳐 성공을 쟁취할 수 있도록 인도한다. “ ― 로버트 크래프트(Robert Kraft), 크래프트 그룹 및 뉴잉글랜드 패트리어트 회장 겸 CEO

"나이젤 트래비스는 다시 태어나야 하는 시점을 놓친 대기업은 물론 적절한 시기에 탈바꿈한 대기업에서도 일해본 사람이다. 나는 던킨도너츠를 창시한 빌 로젠버그를 개인적으로 알고 있는데, 아마 그는 트래비스가 만들어 놓은 도전 문화를 사랑했을 것이다. 반대 의견을 피력하는 것은 조직에 충성하지 않는 것이 아니라 혁신을 불러일으키고 청렴한 태도를 지켜주는 요소다. 엔론이나 월드컴처럼 금융 사기를 막지 못한 회사나 ‘남자들끼리의 마초 문화’를 누리느라 타인의 사생활이나 여성을 존중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최첨단 테크 기업들이 트래비스의 리더십 수업을 들었다면 최악의 상태까지는 가지 않았을 것이다. 순응하는 태도는 창조성을 죽이고 정의를 묻는다. 『챌린지컬처』는 여러 분야에 걸쳐 순응성이 확대되는 것을 사전에 막아주는 소중한 자산이 될 것이다.” ― 제프리 A. 소넨펠드(Jeffrey A. Sonnenfeld), 예일대학교 경영대학원 리더십 연구 부학장 겸 레스터 크라운 리더십 프랙티스 교수

"산뜻하고 깊은 식견을 가진 책. 성공적으로 자리잡은 글로벌 브랜드를 다루는 리더십에 대한 내부자의 식견을 엿볼 수 있다. 이는 어느 산업의 어느 임원이든 따라할 수 있는 모범이다."― 퍼블리셔스 위클리(Publishers Weekly)

"오늘날 여성, 특히 젊은 여성들은 권위에 도전하고 자신들의 의견을 목소리 높여 말할 수 있어야 한다. 도전 문화는 그 요령을 절묘하게 설명해주는 책이다." ―니콜 라핀, 『악녀 보스』와 『부유한 악녀』의 저자

저자소개

2009년 1월 던킨 브랜드의 CEO로 취임했고 2013년 5월 이사회 의장이 되었다. 2005년부터 2008년까지는 피자 체인 파파존스의 사장이자 CEO로 재임했다. 파파존스에 합류하기 전인 1994년부터 2004년까지는 비디오대여 기업 블록버스터를 위해 일하면서 다양한 직무를 맡았고, 마지막에는 사장이자 COO로 재직했다.
그는 영국에서 태어나 가족 기업에서 일한 경험을 바탕으로 사업가의 자질을 키웠다. 또한 험하기로 유명한 런던의 이스트엔드 지역의 베팅샵(경기장이 아닌 다른 곳에서 경마 도박을 할 수 있는 가게)에서도 아르바이트를 해봤다. 여기에서 그는 비즈니스라는 것이 얼마나 험난하고 쉽게 흔들리는지 경험했다. 대학에서는 인사 경영을 전공했고 크래프트, 롤스로이스 엔진, 에소 피트롤리움, 매시 퍼거슨, 그랜드 메트로폴리탄 등 유수한 대기업에서 인사 담당으로 일했다.

목차

이야기의 시작: “왜?”라는 조안나의 근본적인 질문

제 1장 | 작은 불꽃으로 도전 시작하기: 현상에 이의를 제기하라
제 2장 | 리더가 모델을 만들어야 한다: 단호하게 입장을 표명한 폴
제 3장 | 도전에 대한 혐오감 극복하기: 아버지, 소크라테스, 블록버스터의 차이점
제 4장 | 도전할 수 있는 인재를 발굴하라: 앨런 셰퍼드가 ‘목 살짝 쥐기’라고 말한 이유
제 5장 | 일할 때 필요한 규칙을 명시하라: 우리는 어떻게 케이컵을 런칭했는가
제 6장 |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60번 이상의 커피 챗
제 7장 | 아웃사이더의 의견 반영하기: 은행가, 미디어, 학생 그리고 톰 하겐 모델
제 8장 | 개인의 넛지: 그럴 기분이 아니더라도 절벽에서 뛰어내리기
제 9장 | 부정적인 규범: 축구선수 대기실에서 배운 교훈
제 10장 | 글로벌 제품의 현지화: 스트룹와플, 포크 플로스, 아침용 라거 맥주
제 11장 | 과다한 의사소통: 블렌더, 전략, 그리고 악어
제 12장 | 돌고 도는 주기: 쇼크, 느긋한 휴식, 기대 그리고 벨리칙의 리셋 방식
결론 | 도전이 사회에 가져다주는 가치

부록: 유용한 질문들 - 도전 문화 만들기 체크리스트
부록 2: 읽는 데 도움이 될 그래프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